월간낚시21
메뉴

매체별주제별

생선초밥, 제대로 먹는 요령은 따로 있다 : 흰살 생선으로 시작해서 장어까지 맛깔나게 즐기기

 

 

 

 

지금은 세계적인 음식이 된 ‘스시(Sushi)’. 한국에서는 ‘초밥’이라 부르고 있다. 에도시대 때 도쿠가와의 권력이 집중되는 에도(지금의 도쿄)가 스시의 기원이라고 알려져 있다.

 

도쿄로 몰린 건설노동자와 일꾼들은 도쿄만에서 잡힌 생선으로 간단하게 만든 초밥을 먹으며 일을 했다.

 

이후 도쿄에서는 생선을 비롯한 다양한 해산물을 한입 크기로 잘라 밥과 함께 쥔 ‘니기리스시’로 발전시켰다. 이것이 오늘날 우리가 먹는 초밥의 원형이다.

 

그리고 지금 스시는 바쁜 현대인들의 삶에 스며들면서 맛은 물론이고, 건강까지 챙길 수 있는 음식으로 주목받고 있다.

 

한국의 초밥은 대형마트 초밥부터 미들급 초밥, 스시 전문점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형태가 있다. 그런데 우리는 초밥을 먹는 방법을 얼마나 잘 알고 있을까...

 

 

다음 이야기가 궁금하시죠?
간편하게 바로 구매해서 읽어보세요.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로그인

로그인

가입된 계정이 없나요? 회원가입

네이버 로그인

카카오톡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가입을 하시면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됩니다.

회원가입

이미 회원이신가요?

네이버 회원가입

카카오톡 회원가입